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setNet1_2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구세군, 산불피해 지역 긴급구호팀 파견

기사승인 2019.04.10  16:39:28

공유
default_news_ad2

- 이재민 생필품 전달 및 소방대원 위한 간식 제공

구세군(사령관 김필수)은 “지난 5일 강원도 고성·속초 지역 산불 화재로 피해를 입은 이재민들을 돕기 위해 지역별 긴급구호팀을 파견하고 필요한 물품을 지원했다”고 밝혔다.

구세군 긴급구호팀은 KB국민은행과 함께 이재민 600여 명 중 가장 많은 120여 명이 지내는 고성군 천진초등학교에 천막을 설치했다. 이들은 하루 아침에 삶의 터전을 잃게 된 이재민들과 끼니를 거른 채 이들을 돕기 위한 복구 작업에 나선 소방대원 및 자원봉사자들에게 간식 및 음료를 제공했다.

구세군 서울지방 긴급 구호팀은 53채 가옥이 전소된 강원도 강릉시 옥계면 천남리 마을 주민들이 임시거처로 사용하는 크리스탈 벨리센터(CRYSTAL VALLY CENTER)를 방문해 생필품을 전달했다.

구세군 관계자는 “신속한 피해 복구로 피해를 입은 분들이 하루 빨리 삶의 터전을 회복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며 “구세군이 피해자들의 아픔을 어루만지고 이들의 어려움에 실질적인 보탬이 되기 위해 힘쓸 것”이라고 전했다.

가한나 기자 hanna@kmctimes.com

<저작권자 © 기독교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일반기사

문화

1 2 3 4
item53

교육

1 2 3 4
item54

미션

1 2 3 4
item55

오피니언

More Section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